연예일반

MBN

'그 해 우리는' 최우식 "김다미, 생각보다 더 재수없어"

이남경 입력 2021. 12. 06. 22:1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 해 우리는’ 최우식 김다미 사진=SBS 월화드라마 ‘그 해 우리는’ 캡처

‘그 해 우리는’ 최우식과 김다미의 악연이 공개됐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그 해 우리는’(연출 김윤진‧극본 이나은)에서는 함께 다큐멘터리를 찍게 된 전교 꼴등 최웅(최우식 분)과 전교 1등 국연수(김다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웅과 국연수의 악연이 반복됐다. 그러던 중 최웅은 다큐멘터리 촬영을 위해 국연수의 반으로 오게 됐고, 짝이 됐다.

짐을 꺼내놓는 최웅을 보며 국연수는 “생각보다 더 성가시고”라고 생각했고, 색연필을 고르는 최웅에게 “꼭 빈수레가 요란하다고 하지”라고 말했다.

최웅은 당황하며 “나한테 한 소리야?”라고 물었고, 국연수는 “하나라도 넘어오면 다 버린다”라고 경고했다.

이를 들은 최웅은 “생각보다 더 재수없더라구요”라고 국연수를 떠올렸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