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이병헌 父, 사업 실패 충격에 일주일만 세상 떠나..10억 빚더미 떠안은 이병헌 ('연중') [MD리뷰]

입력 2021. 12. 04. 06:00 수정 2021. 12. 04. 09:57

기사 도구 모음

'연중 라이브'에서 배우 이병헌의 반전 과거가 공개됐다.

이병헌 아버지는 사업 실패 충격으로 쓰러진 뒤 일주일 만에 세상을 떠났다.

이병헌은 "빚을 갚기 위해 생활인이 되어 닥치는 대로 다 했다. 로보캅 의상을 입고 학습지 광고도 찍었었다. 매니저가 나이트클럽 행사가 들어왔는데 '이런 건 안 하실 거죠' 물었을 때도 무슨 소리냐고 '빨리 잡아' 그랬다. 광주를 찍고 부산 나이트클럽 행사도 다녔다"라고 고백하기도.

당시 이병헌이 갚아야 할 빚은 10억 원 이상이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연중 라이브'에서 배우 이병헌의 반전 과거가 공개됐다.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에선 '억 소리 나는 빚더미를 청산한 스타'를 주제로 한 차트가 다뤄졌다.

이날 7위엔 이병헌이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과거 건설업을 했던 부친이 베트남 사업 확장으로 자금난에 시달렸다고. 이병헌은 한 예능에서 "아버지가 갖고 있던 돈, 제가 벌어온 돈도 모자라 심지어 주변에 돈을 빌려 빚까지 생겼다"라고 털어놨던 바.

이병헌 아버지는 사업 실패 충격으로 쓰러진 뒤 일주일 만에 세상을 떠났다. 그 빚은 이병헌이 고스란히 떠안게 됐다.

이병헌은 "빚을 갚기 위해 생활인이 되어 닥치는 대로 다 했다. 로보캅 의상을 입고 학습지 광고도 찍었었다. 매니저가 나이트클럽 행사가 들어왔는데 '이런 건 안 하실 거죠' 물었을 때도 무슨 소리냐고 '빨리 잡아' 그랬다. 광주를 찍고 부산 나이트클럽 행사도 다녔다"라고 고백하기도.

당시 이병헌이 갚아야 할 빚은 10억 원 이상이었다. 방송에 매진한 결과, 3년 만에 모든 빚을 청산할 수 있었다고. 이병헌은 "몇 년 만에 빚을 다 갚고 전세에서 집도 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