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이미주 "유재석은 엄마, 유희열은 아빠..안테나는 천국"(연중라이브)[결정적장면]

이하나 입력 2021. 12. 04. 05:17

기사 도구 모음

이미주가 같은 소속사 식구가 된 유재석, 유희열을 엄마와 아빠에 비유했다.

유재석과 같은 예능에 출연하며 친분을 쌓은 이미주는 최근 유재석이 이적한 소속사이자 유희열이 수장으로 있는 안테나에 새 둥지를 틀었다.

이미주는 자신에게 유재석이 어떤 의미냐는 질문에 "엄마"라고 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하나 기자]

이미주가 같은 소속사 식구가 된 유재석, 유희열을 엄마와 아빠에 비유했다.

12월 3일 방송된 KBS 2TV ‘연중라이브’에서는 ‘2021년을 빛낸 스타들’ 시상이 진행 됐다.

예능 대세 부문에는 이미주가 수상했다. 이미주는 “내 모습을 자유롭게 보여드린 것 뿐인데 나한테 예능 대세라고 상을 주셨다. ‘내가 잘 살고 있구나’를 알려주셔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청순 여신에서 예능 대세로 거듭난 이미주는 남다른 텐션을 유지하는 비결에 대해 “예능을 나가면 재밌는 사람들과 놀이터에서 노는 느낌으로 촬영을 한다. 그래서 남다른 텐션이 느껴질 수 있다”라며 “나는 집에 들어가는 순간 집순이가 된다. 집에서 모든 에너지를 충전하고 밖에 나와서는 사람들과 재밌게 논다. 이렇게 하다 보니까 밸런스가 맞는게 아닐까”라고 설명했다.

유재석과 같은 예능에 출연하며 친분을 쌓은 이미주는 최근 유재석이 이적한 소속사이자 유희열이 수장으로 있는 안테나에 새 둥지를 틀었다.

이미주는 자신에게 유재석이 어떤 의미냐는 질문에 “엄마”라고 답했다. 이어 유희열이 언급되자 “아빠”라고 비유했다.

이미주는 “많은 음악과 다양한 예능, 나의 색다른 모습을 많이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았다”며 “들어와 보니 너무 천국 같다. 더이상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좋은 회사다”고 소속사 안테나를 향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사진=KBS 2TV ‘연중라이브’ 방송 캡처)

뉴스엔 이하나 bliss21@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