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엔

"기저질환 탓 백신 미접종" 이지애♥김정근 부부, 코로나19 확진(종합)

박수인 입력 2021. 12. 03. 05:2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지애, MBC 아나운서 김정근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지애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 측은 12월 2일 뉴스엔에 "이지애가 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자가격리 중이다. 이지애가 기저질환이 있어 치료하던 중 부작용 때문에 백신을 접종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에 이지애가 진행하던 MBC '생방송 연금복권 720+'는 당분간 다른 진행자가 대신할 예정이다. 녹화에서 함께 있던 스태프 모두는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지애의 코로나19 확진 여파로 남편인 김정근 또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함께 자가격리 됐다.

김정근은 현재 MBC '실화탐사대', '생방송 연금복권 720+', 이지애는 EBS '부모' TV조선 '알콩달콩', NBS한국농업방송 '내돈내산 은퇴생활' 등을 진행 중인 가운데, 프로그램 방송 여부에도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한편 이지애와 김정근은 지난 2010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사진=뉴스엔 DB)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