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1

에버글로우 "컴백 매번 긴장 돼..마지막이라 생각하고 열심히 준비"

김민지 기자 입력 2021. 12. 01. 16:12

기사 도구 모음

에버글로우가 컴백을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1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에버글로우 세 번째 미니앨범 '리턴 오브 더 걸'(Return of The Girl)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시현은 컴백 소감을 전했다.

에버글로우는 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리턴 오브 더 걸'(Return of The Girl)을 발매하며 7개월 만에 컴백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위에화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에버글로우가 컴백을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1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에버글로우 세 번째 미니앨범 '리턴 오브 더 걸'(Return of The Girl)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시현은 컴백 소감을 전했다.

시현은 "컴백을 할 때마다 매번 긴장하고 떤다"라며 "이번은 마지막이라 생각하고 열심히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곡은 듣는 재미, 보는 재미를 다 잡을 수 있다"라며 "어떻게 들어주실지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에버글로우는 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리턴 오브 더 걸'(Return of The Girl)을 발매하며 7개월 만에 컴백한다.

'리턴 오브 더 걸'은 지금까지 에버글로우가 보여준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에 독보적인 세계관 스토리를 담은 앨범이다. 특히 거듭되는 변화와 새로운 세상으로의 도약을 두려워하지 않고 닻을 올려 항해하겠다는 포부를 에버글로우만의 색깔로 보여줄 예정이다.

타이틀곡 '파일럿'(Pirate)은 다이내믹한 곡 변화와 구성이 돋보이는 곡으로, 듣기만 해도 눈 앞에 축제가 펼쳐지는 듯 신나는 사운드가 매력적이다. 특히 새로운 세상을 향한 항해를 통해 매번 변신을 멈추지 않았던 에버글로우의 또 다른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앨범에는 '파일럿'을 비롯해 수록곡 '백 투게더'(Back Together), '돈 스피크'(Don’t Speak), '나이티 나잇'(Nighty Night), '컴퍼니'(Company)까지 다섯 트랙들로 구성됐다.

한편 에버글로우는 신곡 공개 후 이날 오후 7시 온라인 팬 쇼케이스를 개최해 팬들과의 특별한 만남을 갖는다.

breeze52@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