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엔

'해피 뉴 이어' 이광수 "나 혼자 서강준과 남남 커플..심지어 군대갔다"

배효주 입력 2021. 12. 01. 11:32

기사 도구 모음

이광수가 서강준과의 찰떡 브로맨스를 귀띔했다.

이광수는 12월 1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영화 '해피 뉴 이어'(감독 곽재용) 제작보고회에서 "다들 남녀 커플인데 저 혼자 남남 커플"이라고 아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광수는 자리를 비운 서강준 대신 "서강준 씨가 맡은 '이강'은 긴 무명 끝에 가수가 된 인물"이라고 소개하면서, "저는 계약 만료를 앞둔 매니저"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배효주 기자]

이광수가 서강준과의 찰떡 브로맨스를 귀띔했다.

이광수는 12월 1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영화 '해피 뉴 이어'(감독 곽재용) 제작보고회에서 "다들 남녀 커플인데 저 혼자 남남 커플"이라고 아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심지어 군대에 가서 저 혼자 나와있다"고 덧붙였다. 최근 서강준은 입대했다.

이광수는 자리를 비운 서강준 대신 "서강준 씨가 맡은 '이강'은 긴 무명 끝에 가수가 된 인물"이라고 소개하면서, "저는 계약 만료를 앞둔 매니저"라고 설명했다.

이전에 드라마 '안투라지'로 서강준과 이미 한 번 연기 호흡을 맞춘 적이 있었던 이광수는 "친해진 상태에서 작업을 해 편하고 즐거웠다. 관객분들에게도 그 행복감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소망했다.

"군대에 있는 서강준에게 영상편지를 보내라"는 주문에 이광수는 "잘 지내지? 오늘 많이 춥던데, 건강 잘 챙기고. 파이팅!"이라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영화 '해피 뉴 이어'는 저마다의 사연을 안고 호텔 엠로스를 찾은 사람들이 각자의 방식으로 자신만의 인연을 만들어가는 이야기다. 한지민, 이동욱, 강하늘, 임윤아, 원진아, 이혜영, 정진영, 김영광, 서강준, 이광수, 고성희, 이진욱, 조준영, 원지안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14인 14색 연기 앙상블을 예고한다.(사진=CJ ENM, 티빙(TVING)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