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빽가 "코요태 수익 배분 4:3:3 말도 안 돼..선인장으로 돈 식겁하게 벌었다"('국민영수증')

최이정 입력 2021. 11. 26. 07:0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최나영 기자] 빽가가 코요태 수익 배분부터 재테크 습관까지, '국민 영수증'에게 탈탈 털린다.

오늘(26일) 전파를 타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국민 영수증' 12회에서는 혼성그룹 코요태 빽가의 영수증을 분석하는 3MC 송은이, 김숙, 박영진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이날 '취미 부자', '소비 황제'로 소개된 빽가는 "코요태 앨범 수익이 마이너스가 된 적은 없는가?"라는 MC들의 질문에 "그런 건 신지가 관리해서 저는 잘 모른다"라고 대답해 시선을 모은다.

특히 빽가는 "곡을 받는 것과 작사, 돈 관리, 배분 등을 전부 신지가 한다. 신지가 4, 김종민 형이 3, 제가 3을 가져가지만 원래대로 따지면 이건 말도 안 된다"라면서 "신지가 7, 김종민 형이 2, 제가 1 정도가 좋을 것 같다"라고 양심 선언을 해 모두를 웃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빽가는 "신지, 김종민이 활동을 많이 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알짜는 빽가다"라는 MC들의 말에 "광고 모델을 8개 정도 하고 있다. 오랫동안 해왔던 것들의 연장선이다. 제가 선인장 사업을 했는데 대기업에서 구매를 해서 돈을 식겁하게 벌었다. 당시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벌었다"라고 설명해 감탄을 자아내기도.

하지만 그는 이내 자신이 '손해남(손해 보는 남자)'이라며, "최근에 비트코인을 했는데 수익률이 -70%였다. 재테크를 안 한다. 적금, 예금은 하나도 없고 집에 현금으로 모아놓는 걸 좋아한다"라고 덧붙여 "돈 관리가 허술한 것 같다"라는 MC들의 비판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빽가가 함께하는 '국민 영수증' 12회는 이날 오후 9시 10분 KBS Joy를 통해 방송된다.

한편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넷플릭스,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국민 영수증'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nyc@osen.co.kr

[사진] '국민 영수증'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