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최양락 "아들 혼전 동거 찬성. 예비 며느리는.."('결미야')

입력 2021. 11. 26. 06:3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개그맨 최양락이 예비 며느리의 혼전 동거에 대한 생각을 공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KH그룹의 채널 iHQ '결혼은 미친 짓이야'(이하 '결미야')에서는 동거 사실을 숨긴 예비 신랑과의 결혼이 고민된다는 미혼녀의 사연이 공개됐다.

이에 신봉선은 최양락에게 "혼전 동거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고, 최양락은 "아이 뭐 찬성이지. 동거라는 게 말이 동거지 서로 사귀는 거야"라고 쿨 한 모습을 보였다.

이를 들은 신봉선은 "아들이"라고 입을 열었고, 최양락은 "OK"라고 아들의 혼전 동거 또한 흔쾌히 찬성한다고 밝혔다.

그러자 신봉선은 "아니, 아들이 예비 신부를 데려왔는데 다른 남자와 동거를 해봤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고, 최양락은 멍한 모습을 보이다 이내 "그래도 할 수 없는 거지 뭐. 요즘 유행이라는데"라고 답했다.

이를 들은 팽현숙은 "이 사람은 지금 방송용으로 말하는 거다. 실제로는 절대 안 된다고 그래"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