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사업가♥' 초아, 일할 때도 미소가 절로 "예비신랑아 잘봐!"

이게은 입력 2021. 11. 22. 21:35

기사 도구 모음

그룹 크레용팝 초아가 결혼을 앞둔 근황을 전했다.

22일 초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6시 내 고향' 생방 대기 중. 오늘도 두 번째 코너. 오늘 진짜 꿀잼이에요. 예비신랑아 특히 잘봐ㅋㅋ"라는 글과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초아는 단정한 의상을 입고 깜찍함을 뽐내고 있다.

한편 초아는 2012년 크레용팝으로 데뷔해 '빠빠빠'로 큰 사랑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이게은기자] 그룹 크레용팝 초아가 결혼을 앞둔 근황을 전했다.

22일 초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6시 내 고향' 생방 대기 중. 오늘도 두 번째 코너. 오늘 진짜 꿀잼이에요. 예비신랑아 특히 잘봐ㅋㅋ"라는 글과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초아는 단정한 의상을 입고 깜찍함을 뽐내고 있다. 발랄한 단발머리도 잘 어울리는 모습. 특히 미소가 떠나지 않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초아는 2012년 크레용팝으로 데뷔해 '빠빠빠'로 큰 사랑을 받았다. 내달 6세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한다.

joyjoy90@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