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김수영 "47kg 감량 후 유지 중..현재 107kg 정도" ('와카남')

조윤선 입력 2021. 10. 26. 22:2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개그맨 김수영이 47kg 감량 후 유지 중이라고 밝혔다.

26일 방송된 TV조선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와카남')에서는 한창의 발 건강 특집이 공개됐다.

이날 김수영은 "살 빠지면서 키가 3cm가 줄었다. 살쪘을 때는 3cm가 올랐다가 살 빠지면서 3cm가 줄었다. 발 살이 빠져서 그런 거다"라며 "그래서 걸을 때마다 발이 너무 아프다"고 밝혔다.

이에 다른 출연진들은 "얼마나 살을 뺀 거냐"고 물었고, 김수영은 "47kg 체중 감량했다"고 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특히 박슬기는 "내가 몸에서 빠져나온 거다"라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또 김수영은 현재 체중에 대해 "지금은 107~108kg 정도 나간다"고 말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