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한혜진 "40살 전에 결혼하면 무조건 이혼하거나 사별한다고"('리더의 연애')

입력 2021. 10. 26. 06:31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모델 한혜진이 결혼운을 공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iHQ, 드라맥스 '리더의 연애'에서는 사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에 한혜진은 "내 사주는 태양이 받쳐주고 있는 강인한 사주래. 그래서 뭘 하든 실패는 없대"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근데 문제가 하나 있대. 마흔 전에 결혼하면 무조건 이혼하거나 사별한대"라고 토로했고, 김구라는 "남자를 위해서라도 마흔 넘어서 해"라고 조언했다.

그러자 정아름은 "그래서 아직까지 남자가 없는 게 나다. 그런 사주라. 어릴 때부터 일찍 결혼하면 그런 문제가 생긴다고"라고 털어놨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