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SC이슈] 中 '오징어 게임' 표절 논란..BBC "김치·한복도..'韓문화 훔쳤다' 비판"

문지연 입력 2021. 10. 24. 09:52

기사 도구 모음

중국의 OTT(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유쿠의 신작 예능프로그램이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을 표절했다는 주장에 대해 영국 BBC도 중국의 표절 문제를 지적했다.

BBC는 21일(현지시간)"중국의 스트리밍 사이트 유쿠가 넷플릭스의 히트작 '오징어 게임'을 표절한 혐의로 비난을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중국의 OTT(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유쿠의 신작 예능프로그램이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을 표절했다는 주장에 대해 영국 BBC도 중국의 표절 문제를 지적했다.

BBC는 21일(현지시간)"중국의 스트리밍 사이트 유쿠가 넷플릭스의 히트작 '오징어 게임'을 표절한 혐의로 비난을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BBC는 "유쿠의 신작 예능인 '오징어의 승리'는 '오징어 게임'과 마찬가지로 참가자들이 대규모 어린이 게임에서 경쟁하는 모습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포스터까지도 '오징어 게임'과 유사하다"고 지적했다.

중국이 만든 '오징어의 승리'가 형식과 포스터까지도 '오징어 게임'을 연상케하자 중국 내에서도 비판 여론이 이어졌다. 유쿠는 이에 "작업상의 오류로 인해 폐기됐던 포스터의 초안이 홍보에 쓰였다"고 해명했지만, 중국 내 네티즌들의 비난은 꺼지지 않았다.

중국의 한 네티즌은 "형편없는 은폐"라고 비판했고, 일각에서는 중국의 제작사들이 한국의 콘텐츠를 표절하는 것이 비일비재하다며 네티즌들도 "식상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는 반응이다. 특히 중국의 랩 경연 프로그램인 '랩 오브 차이나'는 한국의 '쇼미더머니'를 표절했다는 비판을 받았던 바 있다.

BBC는 또 "'오징어 게임'은 중국에서 정식으로 출시되지 않았는데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많은 중국인들이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를 통해 '오징어 게임'을 다운로드해 시청하고 있다"고 했다.

또 BBC는 "한국과 중국은 최근 몇 년간 많은 문화적 분쟁을 겪었다"며 "지난해 중국은 김치산업을 중국이 주도했다고 주장하며 '한국 문화를 훔쳤다'는 비난까지 받았다"고 했다. 이어 "논란은 언어 문제에서 비롯됐다. 중국에서는 장아찌와 김치를 모두 '파오차이'라고 한다"며 "또 지난해에는 중국인들이 한국의 한복이 중국에서 유래했다고 말해 비난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유쿠는 구독자가 1억명에 달하는 중국 내 가장 인기 있는 스트리밍 플랫폼 중 하나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