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원더우먼' 송원석, 내연녀 박정화에게 버림받았다.."깽판치지마"

오수정 입력 2021. 10. 23. 22:23

기사 도구 모음

송원석이 박정화에게 버림받았다.

23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 12회에서는 한성운(송원석 분)과 만난 박소이(박정화)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박소이와 오랜시간 내연 관계였던 한성운은 박소이를 걷어찼다.

한성운은 만취한 채로 박소이를 불러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송원석이 박정화에게 버림받았다. 

23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 12회에서는 한성운(송원석 분)과 만난 박소이(박정화)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박소이와 오랜시간 내연 관계였던 한성운은 박소이를 걷어찼다. 이에 박소이도 분노에 차있었던 상황. 그런 와중에 박소이는 조연주(이하늬)의 정체에 대해 의심을 품었고, 조연주와 관련한 찌라시를 유포했다. 그리고 이런 의심을 한성혜(진서연)과 공유하기도 했다. 

그리고 한성혜도 조연주의 진짜 정체에 대해 알게됐다. 그리고 한성혜는 이같은 사실을 이미 알고 있던 한성운의 발목을 제대로 잡았다. 

한성운은 만취한 채로 박소이를 불러냈다. 어이없는 표정으로 한성운과 마주한 박소이는 "누나한테 발렸니? 이 와중에 나한테 전화할 생각을 해? 진짜 쌍욕 하기 전에 연락하지 마라. 내가 온 이유는 너에 대한 미련이 아니라 경고하라고 온거다. 니 밥상 엎어졌다고 깽판치지 마라. 내 거는 안 엎어졌다"면서 웃었다.  

사진=SBS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