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원더우먼' 박정화, 이하늬 루머 최초 유포자.."그 사람은 가짜"

오수정 입력 2021. 10. 22. 22:1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박정화가 이하늬에 대한 루머를 퍼뜨렸다. 

22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 11회에서는 조연주(이하늬 분)의 정체를 의심하는 박소이(박정화)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성혜(진서연)과 박소이가 둘이 만났다. 한성혜가 '유민그룹의 강미나가 진짜가 아니다'라는 찌라시의 최초 유포자가 박소이라는 것을 알았기 때문. 

박소이는 한성혜의 동생 한성운(송원석)과 오랜시간 내연관계였다가 헤어졌다. 이에 한성혜는 "내 동생한테 팽당한 걸로 알고 있는데, 이러는 건 내 동생한테 아직도 마음이 있는거냐"고 물었다. 

이에 박소이는 "난 한성운을 조져버리고 싶다. 한성운에게 (강미나가 가짜라는) 이야기를 했더니 '한번 만 더 이런 얘기하면 매장시키겠다'더라. 지금 그 와이프 때문에 날개 단건데 그 와이프 가짜다"고 확신에 차 얘기했다. 

이에 한성혜는 "나랑 같은 생각을 하는 사람이 한명 더 있다는 소리네?"라고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사진=SBS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