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금쪽상담소' 정영주 "성인된 아들 폭력적 성향으로 어려움 겪어" 고백[오늘TV]

이민지 입력 2021. 10. 22. 14:34

기사 도구 모음

싱글맘 정영주 고민이 공개된다.

10월 22일 방송되는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는 뮤지컬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활약하는 28년 차 배우 정영주와 매력 넘치는 작곡가 유재환이 출연한다.

또 이날 방송에서 11년 전, 오은영 박사와의 남다른 인연을 공개하기도 했다는데.

하지만 훈훈함도 잠시, 유재환의 고민을 들은 정형돈은 "나쁜 남자 아니냐?"고 반문, 수제자들과 오은영 박사까지 황당케 했다고.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싱글맘 정영주 고민이 공개된다.

10월 22일 방송되는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는 뮤지컬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활약하는 28년 차 배우 정영주와 매력 넘치는 작곡가 유재환이 출연한다.

첫 번째 고객은 독보적 카리스마로 우먼파워를 입증하는 배우 정영주. 이혼 후 아들과 따로 살다가 3년 전부터 같이 살며 전쟁 같은 날들을 보내고 있다고.

정영주는 성인이 된 아들의 예기치 못한 폭력적인 성향과 언행으로 생활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털어놨다. 특히 어릴 때 문제아로 낙인 찍힌 아들을 구제하기 위해 학부모들 앞에서 여러 번 무릎을 꿇었을 정도로 파란만장한 인생사를 고백해 모두를 안타깝게 한다.

하나뿐인 아들을 위해서라면 뭐든 최선을 다했던 열혈 엄마 정영주. 오은영 박사는 그녀의 아픔을 깊이 공감하는 한편, 허를 찌르는 조언을 예고하며 상담소를 긴장케 했다는 후문이다.

또 이날 방송에서 11년 전, 오은영 박사와의 남다른 인연을 공개하기도 했다는데. 과연 두 사람 사이에는 어떤 일이 있었을 지 관심이 집중된다.

이어 등장한 고객은 음악과 예능을 넘나드는 만능 엔터테이너 유재환. 이날 상담에서는 정형돈이 해외 촬영 당시 유재환의 공황장애 증상을 처음 알아채고 치료를 조언해줬을 뿐 아니라 촬영 내내 케어해줬다는 애틋한 사연이 공개된다.

하지만 훈훈함도 잠시, 유재환의 고민을 들은 정형돈은 “나쁜 남자 아니냐?”고 반문, 수제자들과 오은영 박사까지 황당케 했다고. 언제나 YES맨, 긍정의 아이콘 유재환의 반전 모습과 평생을 좌우한 어린 시절 트라우마는 무엇일지 상처받은 어른이 유재환을 위해 오은영이 전한 마법 같은 솔루션에 기대가 모아진다. 22일 오후 9시 30분 방송. (사진=채널A)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