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희수' 박성훈 "전소민 한다고 해 고민 없이 출연"

양소영 입력 2021. 10. 22. 14:33

기사 도구 모음

'희수' 박성훈이 출연 계기를 밝혔다.

22일 KBS 2TV 드라마스페셜 2021-TV 시네마 '희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어 "전소민이 먼저 캐스팅 되어 있었다. 대본도 재미있었고 전소민이 한다고 해서 고민할 필요가 없겠다 싶었다. TV 시네마라는 점을 듣고 해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올해 KBS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영화 프로젝트 TV 시네마는 한국 사회의 현실과 미래를 담은 신선한 소재를 각기 다른 형식에 담아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KBS

‘희수’ 박성훈이 출연 계기를 밝혔다.

22일 KBS 2TV 드라마스페셜 2021-TV 시네마 ‘희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최상열 PD와 배우 전소민 박성훈이 참석했다.

박성훈은 “일단은 무엇보다 대본을 받아서 받았을 때 흥미로웠다”고 말했다.

이어 “전소민이 먼저 캐스팅 되어 있었다. 대본도 재미있었고 전소민이 한다고 해서 고민할 필요가 없겠다 싶었다. TV 시네마라는 점을 듣고 해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올해 KBS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영화 프로젝트 TV 시네마는 한국 사회의 현실과 미래를 담은 신선한 소재를 각기 다른 형식에 담아낸다. 첫 번째 작품인 ‘희수’는 여섯 살 난 딸을 교통사고로 잃은 부모가 상실감에서 벗어나지 못한 채 하루하루를 살아가다 VR로 죽은 딸을 복원시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22일 오후 11시 25분 방송.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