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희수' 전소민 "미주, 본업하는 모습 멋있다고 응원해줘"

양소영 입력 2021. 10. 22. 14:30

기사 도구 모음

'희수' 전소민이 예능에서 함께한 러블리즈 미주의 응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22일 KBS 2TV 드라마스페셜 2021-TV 시네마 '희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올해 KBS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영화 프로젝트 TV 시네마는 한국 사회의 현실과 미래를 담은 신선한 소재를 각기 다른 형식에 담아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희수’ 전소민이 예능에서 함께한 러블리즈 미주의 응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22일 KBS 2TV 드라마스페셜 2021-TV 시네마 ‘희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최상열 PD와 배우 전소민 박성훈이 참석했다.

전소민은 “오랜만에 만나 뵙게 되는데 단막극이라 좋다. 단막극을 좋아한다. 저 역시도 의미를 둔다. 단막극의 매력은 독특한 소재도 있지만, 많은 의미와 여러가지를 응축해서 보여줄 수 있다는 게 매력이다. 고농축 드라마라고 생각한다. 영상미로 꼽을 수 있고, 신인들의 등용문이라는 점이 매력”이라고 밝혔다.

이어 “저를 친근한 이미지로 생각해준다. 같은 맥락에 역할도 좋지만, 오히려 직업적으로도 이미지로도 분리시키고 싶은 마음도 있다. 전혀 다른 이미지를 연기해보고 싶었다. 동료 중에 저희 작품을 본 분이 없는데, 이미주가 연락이 와서 언니 본업하는 모습이 멋있게 느껴졌다고 칭찬해줬다”고 이야기했다.

올해 KBS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영화 프로젝트 TV 시네마는 한국 사회의 현실과 미래를 담은 신선한 소재를 각기 다른 형식에 담아낸다. 첫 번째 작품인 ‘희수’는 여섯 살 난 딸을 교통사고로 잃은 부모가 상실감에서 벗어나지 못한 채 하루하루를 살아가다 VR로 죽은 딸을 복원시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22일 오후 11시 25분 방송.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