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엑스포츠뉴스

이하늬 "끝이 있다는 건 서운한 일이지만"..'원더우먼' 벌써 마지막?

조혜진 입력 2021. 10. 21. 23:33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이하늬가 '원더우먼' 마지막회 대본을 공개했다.

이하늬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지막회라고 적힌 대본을 받을때의 느낌은....뭔가 몽글몽글해요. 마지막회들고 마지막을 향해 달립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하늬 주연의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의 마지막회 대본이 담겼다.

대본을 들고 있는 이하늬는 손에 귀여운 사탕 반지도 끼고 있어 눈길을 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이하늬가 '원더우먼' 마지막회 대본을 공개했다.

이하늬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지막회라고 적힌 대본을 받을때의 느낌은....뭔가 몽글몽글해요. 마지막회들고 마지막을 향해 달립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하늬 주연의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의 마지막회 대본이 담겼다. 대본을 들고 있는 이하늬는 손에 귀여운 사탕 반지도 끼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와 함께 그는 "끝이 있다는 건, 서운한 일이지만 참 다행이기도 하고 또 그래서 더 과정이 찬란해지는 듯 해요. 다같이 힘내요"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이하늬는 '원더우먼'에서 비리 검사 조연주와 재벌가 유민그룹의 총수이자 한주그룹의 며느리인 강미나, 1인 2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이하늬 인스타그램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