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꼬꼬무' 장현성, 새 이야기꾼으로 등장..장항준 "을 된 느낌"

이시연 기자 입력 2021. 10. 21. 23:23

기사 도구 모음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에서 장현성이 새 이야기꾼으로 등장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에서 장현성이 새 이야기꾼으로 등장했다.

장현성은 새 이야기꾼으로, 장항준은 리스너로 자리한 것.

한편, 이날 '꼬리에 꼬리는 무는 그날 이야기'는 1987년 인간청소 이야기를 다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시연 기자]
/사진= SBS '꼬리에 꼬리는 무는 그날 이야기' 방송 화면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에서 장현성이 새 이야기꾼으로 등장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에서 장현성이 새 이야기꾼으로 등장했다.

이날 정규편성된 '꼬꼬무'에서 장현성과 장항준의 자리가 바뀌었다. 장현성은 새 이야기꾼으로, 장항준은 리스너로 자리한 것.

장항준은 "갑자기 갑에서 을이 된 느낌이야. 장현성 씨 아주 많이 부족한 분이죠. 현성이 기대가 많고"라며 격려했다.

한편, 이날 '꼬리에 꼬리는 무는 그날 이야기'는 1987년 인간청소 이야기를 다뤘다.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