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티비뉴스

이하늬, 고준희도 아쉬워한 '원더우먼' 마지막회 인증샷.."몽글몽글"

장진리 기자 입력 2021. 10. 21. 22:25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이하늬가 '원 더 우먼' 마지막회 대본을 공개했다.

이하늬는 21일 자신의 SNS에 "마지막회 들고 마지막을 향해 달린다"고 촬영 막바지 근황을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하늬는 마지막회 대본을 들고 아쉬워하고 있다.

이하늬는 "마지막회라고 적힌 대본을 받을 때의 느낌은 뭔가 몽글몽글하다"며 "마지막회들고 마지막을 향해 달린다"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이하늬. 출처| 이하늬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이하늬가 '원 더 우먼' 마지막회 대본을 공개했다.이하늬는 21일 자신의 SNS에 "마지막회 들고 마지막을 향해 달린다"고 촬영 막바지 근황을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하늬는 마지막회 대본을 들고 아쉬워하고 있다. 대본을 든 손가락에 낀 귀여운 사탕반지가 눈길을 끈다.

이하늬는 "마지막회라고 적힌 대본을 받을 때의 느낌은 뭔가 몽글몽글하다"며 "마지막회들고 마지막을 향해 달린다"고 했다.

이어 "끝이 있다는 건 늘 서운한 일이지만, 참 다행이기도 하고 또 그래서 더 과정이 찬란해지는 듯 하다. 다같이 힘내자"고 했다.

선, 후배 연예인들도 이하늬를 응원했다. 고준희는 "언니 너무나 재밌음"이라고 했고, 김지석은 "아 벌써 마지막"이라고 아쉬워했다. '슈퍼밴드'로 얼굴을 알린 대니구는 "끝까지 파이팅이에요 누나"라고 댓글을 남겼다.

이하늬는 '원 더 우먼'에서 재벌가 며느리와 불량 검사,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