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워맨스' 홍진경 "딸 라엘과 싸워.. 엄마는 언제나 짝사랑 같아"

박정수 입력 2021. 10. 21. 22:21

기사 도구 모음

'워맨스' 홍진경이 딸 라엘과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그의 어머니는 반갑게 맞이하며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고, 반대로 안산은 무덤덤한 반응을 보여 주위의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워맨스' 홍진경이 딸 라엘과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이하 '워맨스')에서는 양궁선수 안산을 사랑하는 어머니의 모습이 그려졌다 .

이날 양궁 국가대표 안산이 세계양궁선수권을 마치고 돌아왔다. 그의 어머니는 반갑게 맞이하며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고, 반대로 안산은 무덤덤한 반응을 보여 주위의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자식 사랑은 짝사랑인 것 같냐"고 묻자, 홍진경은 "확실히 느끼는 게 얼마 전에 우리 라엘이가 닭다리를 먹다가, 살이 많이 붙어 있더라. 저는 라엘이가 먹던 걸 먹는 게 아무렇지 않다. 그런데 라엘이가 먹던 음료수가 있어 한 모금 마셨는데 난리가 났다. 아까워서 그런 줄 알았는데 알고 보니 더러워서 그랬다더라"고 말해 MC들을 폭소케 했다.

이어 그는 "나는 지가 먹다 남은 뼈를 발라먹어도 아무렇지 않은데, 한참을 싸웠는데 엄마는 언제나 짝사랑인 것 같다. 우리 딸에 '너는 네 딸 거 먹을 수 있어?'라고 물으니 '내 딸 거는 먹지'라고 말했다"며 "나도 우리 엄마 껀 못 먹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는 여자들이 혼자가 아닌 둘 이상 팀으로 뭉쳤을 때 어떤 시너지가 생기는지 관찰하는 '여자 관계 리얼리티'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스타투데이 박정수 객원기자]

사진 l SBS 방송 화면 캡처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