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바퀴달린집3' 성동일→이하늬 "제수씨, 닭다리 드시라"

박새롬 입력 2021. 10. 21. 22:18

기사 도구 모음

성동일이 40년 맛집 비법을 전수받아 손수 만든 누룽지백숙을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3'에선 공명이 새로운 막내로 합류한 가운데, 이하늬가 첫 손님으로 출격한 둘쨋날 하루가 그려졌다.

이날 점심은 특별히 성동일이 준비한 누룽지백숙.

성동일이 지인으로부터 40년 비결을 전수해온 것이자, 몸에 좋은 재료는 다 들어간 백숙이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성동일이 40년 맛집 비법을 전수받아 손수 만든 누룽지백숙을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3'에선 공명이 새로운 막내로 합류한 가운데, 이하늬가 첫 손님으로 출격한 둘쨋날 하루가 그려졌다.

이날 점심은 특별히 성동일이 준비한 누룽지백숙. 시간이 지나고 압력밥솥을 열자, 진한 육수를 머금은 백숙이 나타났다. 이하늬는 "기가 막히게 됐다"며 감탄했다. 공명도 "보약이다"라며 입맛을 다셨다.

성동일이 지인으로부터 40년 비결을 전수해온 것이자, 몸에 좋은 재료는 다 들어간 백숙이었다. 그가 40분간 정성 들여 끓인 백숙을 맛보고 이하늬는 '진실의 미간'을 보였다. 성동일은 공명에게 "막둥아, 다리 가져가라"고 했다. 이어 이하늬에겐 "제수씨, 다리"라며 다리를 줬다. 퍽퍽살을 좋아하는 김희원도 맛있게 즐겼다.

이어 이하늬가 만든 참나물무침도 상에 올랐다. 성동일은 "진짜 맛있다. 최고"라며 좋아했다.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