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기태영 "♥유진 때문에 좋아서 눈물나" 꿀 뚝뚝 ('편스토랑')

입력 2021. 10. 21. 17:10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기태영과 유진이 달달한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VCR에서는 지난 주 방송에 이어 오랜 만에 오붓한 시간을 보내게 된 기태영과 유진이 좋아하는 요리를 함께 하며 둘만의 시간을 보냈다.

기태영의 체중 증가를 유발한 유진의 요리 실력, 유진의 애정 가득 응원 메시지, 기태영이 아내 응원에 힘입이 만든 라면 메뉴까지 모두 공개되는 '편스토랑'은 22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배우 기태영과 유진이 달달한 일상을 공개했다.

22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100회 특집 '라면 전쟁'이 계속된다. 특집인 만큼 그중 기프로 기태영은 아내 유진과의 달달한 일상은 물론, 유진의 깜짝 응원에 힘입어 '라면 전쟁' 최종 메뉴를 개발하는 과정까지 모두 공개한다.

이날 공개된 VCR에서는 지난 주 방송에 이어 오랜 만에 오붓한 시간을 보내게 된 기태영과 유진이 좋아하는 요리를 함께 하며 둘만의 시간을 보냈다. 기태영은 부부가 모두 좋아한다는 '양파 스프'를, 유진은 기태영이 먹고 싶다는 연어스테이크를 만들었다.

유진표 연어스테이크는 유진이 기태영에게 신혼 때 자주 만들어줬다는 메뉴. '편스토랑'을 통해 보여줬듯 요리 실력자이자 예리한 입맛의 미식가인 기태영이 칭찬한 유진의 요리 실력은 과연 어떨지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기대가 쏠린다.

유진은 능숙하고 연어를 굽고, 야무질 칼질로 야채를 손질하는 등 뚝딱 요리를 준비했다. 뿐만 아니라 연어 스테이크의 풍미를 더해줄 발사믹 글레이즈를 직접 만들었다. 오래전부터 직접 만들어 먹었다는 유진 표 발사믹 글레이즈로 연어스테이크가 완성됐다. 이어지는 플레이팅 또한 눈길을 사로잡았다. 아이스크림 스쿱으로 동그랗게 밥을 떠서 얹은 귀여운 센스와 빛깔 좋은 유진의 연어 스테이크에 '편스토랑' 식구들 모두 군침을 꿀꺽 삼켰다고.

무엇보다 주목을 끈 것은 함께 요리하는 내내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다. 요리를 하던 기태영은 유진을 지긋이 보며 "우리 유진이 때문에 (좋아서) 눈물이 난다"며 사랑이 넘치는 멘트로 유진을 웃게 한 것. 완벽한 합을 자랑하는 두 사람의 요리에 스튜디오에서는 부러움의 야유가 터지기도.

부부의 환상적인 호흡과 요리 실력으로 완성된 한 상은 기태영의 식욕을 자극했다. 지금껏 본 적 없는 기태영의 폭풍 먹방이 이어진 것. 기태영은 "진짜 맛있다"를 연발하던 기태영은 "최근 4kg 정도 쪘다"라며 체중 증가를 고백해 '편스토랑'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과연 유진이 만든 연어 스테이크는 어떤 비주얼, 어떤 맛을 자랑할까. 기태영의 체중 증가를 유발한 유진의 요리 실력, 유진의 애정 가득 응원 메시지, 기태영이 아내 응원에 힘입이 만든 라면 메뉴까지 모두 공개되는 '편스토랑'은 22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