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1

'청하 소속사 1호 발라더' 임상현, 오늘 '이럴거면' 발표

고승아 기자 입력 2021. 10. 21. 16:09

기사 도구 모음

가수 임상현이 쓸쓸한 가을 느낌을 머금은 신곡을 선보인다.

임상현은 21일 정오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이럴거면'을 발매한다.

지난 7월 첫 번째 싱글 '비가 오던 밤'을 발매하고 약 3개월 만에 '이럴거면'으로 돌아온 임상현은 한층 폭 넓어진 음악적 역량과 독보적인 감수성을 입증하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로서 자리를 굳건히 다질 예정이다.

임상현의 새 디지털 싱글 '이럴거면'은 21일 정오부터 감상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NH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가수 임상현이 쓸쓸한 가을 느낌을 머금은 신곡을 선보인다.

임상현은 21일 정오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이럴거면'을 발매한다.

'이럴거면'은 헤어짐에서 오는 여러 가지 감정들 중에 ‘후회’라는 감정을 담은 발라드곡으로, 섬세한 피아노 연주와 고조되는 감정선을 느낄 수 있는 스트링 사운드, 여기에 임상현 특유의 호소력 짙은 가창력을 더해 이별에 대한 감정과 애틋함을 표현했다.

이 곡은 임상현이 직접 작사, 작곡에 나서 한층 완성도를 높였다. 임상현은 "삶을 살아가다 보면 후회하는 일, 돌이킬 수 없는 일들이 생기기 마련이다"라며 "그렇기에 함께하는 이들에게 최선을 다하고 사랑하셨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곡을 쓰게 됐다"고 전했다.

임상현은 청하, 밴디트(BVNDIT) 등이 소속된 MNH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 선보이는 1호 발라드 가수다. 앞서 유재하 음악경연대회 동상을 수상하며 실력을 입증 받았고 다양한 커버 영상을 공개하며 탄탄한 보컬과 가창력을 선보여 일찍이 음악 팬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지난 7월 첫 번째 싱글 '비가 오던 밤'을 발매하고 약 3개월 만에 '이럴거면'으로 돌아온 임상현은 한층 폭 넓어진 음악적 역량과 독보적인 감수성을 입증하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로서 자리를 굳건히 다질 예정이다.

임상현의 새 디지털 싱글 '이럴거면'은 21일 정오부터 감상할 수 있다.

seunga@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