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골때녀' FC 액셔니스타, 이미도X지이수 하차..이영표 감독 잔류 이유는?

이남경 입력 2021. 10. 20. 21:14

기사 도구 모음

'골때녀' FC 액셔니스타 팀에서 이미도와 지이수가 하차하게 됐다.

이날 제작진은 FC 액셔니스타 팀에게 "이미도, 지이수는 드라마 스케줄, 영화 스케줄 이런 게 너무 많아서 아쉽지만 이번 시즌을 함께 하지 못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또한 "황선홍 감독님의 대표팀 감독 발탁과 함께 모든 팀이 바뀐다. 이영표 감독님은 본인 탓이라고 강력하게 이야기해서 유일하게 FC 액셔니스타만 이영표 감독님만 잔류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때녀’ FC 액셔니스타 이미도 지이수 하차 사진=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 캡처

‘골때녀’ FC 액셔니스타 팀에서 이미도와 지이수가 하차하게 됐다.

2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FC 액셔니스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제작진은 FC 액셔니스타 팀에게 “이미도, 지이수는 드라마 스케줄, 영화 스케줄 이런 게 너무 많아서 아쉽지만 이번 시즌을 함께 하지 못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FC 액셔니스타 만의 차별점이 있다. 다른 팀들 감독님들은 다 이동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황선홍 감독님의 대표팀 감독 발탁과 함께 모든 팀이 바뀐다. 이영표 감독님은 본인 탓이라고 강력하게 이야기해서 유일하게 FC 액셔니스타만 이영표 감독님만 잔류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최여진은 “이번에 진짜 지면, 정말 은퇴하셔야 한다. 다시는 FC 액셔니스타 오시지 마셔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이영표 역시 “선수는 못 바꾸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