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텐아시아

김구라 "늦둥이 현재 처가에 있어, 얼굴 보러 잘 안 간다"..비난 폭주 ('리더의 연애')[종합]

태유나 입력 2021. 10. 19. 07:3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 IHQ '리더의 연애' 방송 화면.



개그맨 김구라가 늦둥이 둘째는 현재 처가에 있다고 밝혔다. 

지난 18일 방송된 채널 IHQ 예능 ‘리더의 연애’에서는 둘째 출산 축하에 감사를 표하는 김구라의 모습이 담겼다.
 
김구라는 최근 재혼한 12세 연하 아내와의 사이에서 늦둥이를 얻었다. 이날 오프닝에서 출연진은 김구라에게 축하를 건넸고, 김구라는 "방송 나갈 때면 대중들의 관심에서 멀어질 땐데 암튼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김구라는 "박명수가 너무 좋은 옷을 줘서 받아야 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이 크다“며 ”뭘 그렇게 좋은 옷을 선물했어. 애한테 입힐 건데"라며 감사 인사를 건넸다. 

이에 절친인 박명수는 "동갑내기 친구 입장에서 좋은 일이니까"라며 "축하하고 잘 자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진- IHQ '리더의 연애' 방송 화면.



김구라는 늦둥이 출산 후 50대 아빠들에게 연락을 많이 받았다며 "내가 부럽다고, 옛날에 자기애들 어렸을 때 키웠던 모습이 너무 그립다고 말을 하는데 고맙다"고 전하기도.

이후 실제 연인 사이로 발전한 문야엘, 김흥수의 데이트 영상이 공개됐고, 김흥수와 주 2~3회 데이트를 한다는 문야엘의 말에 김구라는 “그 정도면 조금 많이 만나는 거 아닌가?"라며 ”나는 우리 애도 일주일에 한두 번밖에 안 본다"고 밝혔다.

박명수가 "(첫째) 동현이는 다 컸는데 뭐"라고 하자 김구라는 "아니 둘째가 지금 처가에 있다. 그냥 뭐 좋으니까 마음속으로 그리워하는 거고"라며 "나는 옛날에 동현이도 그랬다. 100일은 처가에 있었는데 그때도 잘 안 보러갔다"고 설명했다. 

김구라는 현재 아내와의 연애 시절에 대해서도 밝혔다. 김구라는 "이혼하고 나서 현재 아내와 연애할 때 그냥 동네를 막 돌아다녔다. 한번 이혼한 50대 연예인한테 그렇게 사람들 관심이 쏠리지 않는다는 게 내 현실적인 생각이었다"고 말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