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오나미 "♥박민, 진심으로 내가 이상형이라더라" (집사부일체)

오수정 입력 2021. 10. 17. 18:52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오나미가 남자친구 박민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오은영 박사가 사부로 출연해 인간관계의 핵심인 '타인과 잘 지내는 방법'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오은영의 대국민 고민 상담소 '오 박사의 비밀 해우소'가 열렸다. 마음속 변비의 위험성을 강조한 오은영은 속 시원한 고민 해결을 위해 두 팔을 걷어붙였다. 특히 상담이 필요한 상담자가 등장했고, '집사부일체' 멤버들도 상담자와 이야기를 함께 나눴다. 

첫번째 상담자는 오나미였다. 오나미는 스스로 YES병이 있어서 고민이라고 했다. YES병 때문에 남들의 부탁을 거절하지 못한다고. 오나미는 "가장 심각한건 돈 문제다. 제가 돈을 빌려주고 달라고는 못한다. 3천만원까지 빌려줘봤다"며 "어떤 분이 제게 모두에게 착한 사람이고 싶은 마음을 버려야한다고 하더라"고 했다. 

이어 남자친구 박민에 대해 "제가 이상형이라고 해서 소개팅으로 만났다. 진심으로 제가 이상형이라고 하더라"고 첫만남의 계기를 전한 후 "남자친구는 가장 가깝고 비밀이 없어야하지 않나. 그런데 저한테 힘든 일이 있을 때 얘기하면 남자친구가 힘들어할까봐 말을 못한다. 그런데 그 부분을 또 남자친구가 속상해한다"고 말했다. 

사진=SBS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