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놀면 뭐하니' 스우파 모니카 "SNS 댄스 챌린지, 댄서들이 처음엔 환영하지 않아"

석훈철 입력 2021. 10. 16. 18:51 수정 2021. 10. 16. 18:51

기사 도구 모음

댄서 모니카가 인터뷰에 참여했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로 인기를 끌고 있는 모니카의 인터뷰가 방송됐다.

시민 인터뷰를 마친 하하는 댄서 모니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모니카는 "시간이 지나고 챌린지 유행으로 사람들이 춤을 즐기는 과정을 지켜보면서 '댄서들이 고립되었던 게 아닌가'라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댄서 모니카가 인터뷰에 참여했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로 인기를 끌고 있는 모니카의 인터뷰가 방송됐다.

정준하와 하하는 인터뷰에 나섰다. 시민 인터뷰를 마친 하하는 댄서 모니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모니카는 "(인기를) 엄청 체감하고 있다"고 운을 뗐다. 그는 "물건 사러 갔는데 사진만 찍다가 물건을 못 사고 나왔다"고 언급했다.

모니카는 SNS 댄스 챌린지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그는 "처음에는 댄서들이 (SNS 댄스 챌린지를) 환영하지 않았다"고 운을 뗐다. 모니카는 "시간이 지나고 챌린지 유행으로 사람들이 춤을 즐기는 과정을 지켜보면서 '댄서들이 고립되었던 게 아닌가'라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이 펼치는 무한확장 유니버스(YOONIVERSE) 스토리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

[석훈철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ㅣMBC 방송 화면 캡처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