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이하늬 "성격 털털하다는 말, 살면서 수천 번도 들어"(바퀴달린 집3) [TV캡처]

이소연 기자 입력 2021. 10. 14. 22:18 수정 2021. 10. 14. 22:2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하늬, 김희원 / 사진=tvN 바퀴달린 집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성격이 털털하다는 평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4일 첫 방송된 tvN ‘바퀴달린 집3’에선 성동일 김희원 공명의 여행기가 공개됐다.

이날 김희원은 게스트 이하늬에게 "이하늬 씨 털털하다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만나보니까 정말 털털하신 것 같다"고 했다.

이하늬는 "어떤 걸 보고 그렇게 느끼셨냐"고 물었고, 김희원은 "아까 국 끓일 때도 '다 때려 넣어'라고 말하는 걸 보고도 느꼈다"고 답했다.

이에 이하늬는 "살면서 털털하다는 말을 수천 번은 들었다. 근데 털털하다는 게 뭐지 싶다"고 답했다.

이어 이하늬의 거침없는 단어 선택과 호탕한 웃음 소리, 구수한 리액션이 보여져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