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엑스포츠뉴스

방탄소년단 뷔, 재벌가 딸과 전시회 관람?.."지인일뿐" [엑's 이슈]

김예나 입력 2021. 10. 14. 17:5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뷔가 재벌가 딸과의 갑작스러운 열애설에 곤혹을 치르고 있다. 

뷔는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파라다이스 그룹 전필립 회장의 딸과 열애 중이라는 루머에 휩싸였다. 

뷔의 열애설은 최근 그가 한 행사장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불거졌다. 마스크를 착용했지만 뷔의 얼굴과 화려한 비주얼을 알아본 팬들은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목격담을 공유했다. 

특히 전필립 회장의 부인인 최윤정 파라다이스문화재단 이사장과 동석한 딸의 모습을 함께 본 일부 누리꾼들은 뷔와의 열애설을 제기하면서 일파만파 퍼졌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빅히트 뮤직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지인 관계일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소속사 측의 열애설 부인에 따라 뷔의 갑작스러운 열애설은 해프닝으로 일단락 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