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마이데일리

'갯마을 차차차' 측 촬영지 방문 자제 요청 "사유지 임대, 주민 일상생활 피해" [전문]

입력 2021. 10. 06. 07:51 수정 2021. 10. 07. 13:28

기사 도구 모음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극본 신하은 연출 유제원) 측이 관광객들에게 촬영지 방문 자제를 당부했다.

'갯마을 차차차' 측은 5일 tvN 드라마 공식 SNS를 통해 "극 중 혜진 집, 두식 집, 감리 집, 초희 집은 저희가 촬영 기간 동안 사유지를 임대해서 촬영한 곳으로, 현재 주인 분들께서 거주하고 계신 공간"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극본 신하은 연출 유제원) 측이 관광객들에게 촬영지 방문 자제를 당부했다.

'갯마을 차차차' 측은 5일 tvN 드라마 공식 SNS를 통해 "극 중 혜진 집, 두식 집, 감리 집, 초희 집은 저희가 촬영 기간 동안 사유지를 임대해서 촬영한 곳으로, 현재 주인 분들께서 거주하고 계신 공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좋은 뜻으로 저희 드라마에 힘을 보태주셨는데, 방문객들로 인한 일상생활의 피해를 입고 계신 상황"이라며 "촬영지 방문 시, 당해 가옥들 출입은 자제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드라마의 여운을 느끼고 싶으신 분들을 위해 포항시의 배려로 청하시장의 오징어 동상과 사방 기념공원의 배 등은 촬영 후에도 유지될 예정"이라며 "다시 한번, '갯마을 차차차'를 향한 사랑에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신민아)과 만능 백수 홍반장(김선호)이 짠내 사람내음 가득한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티키타카 힐링 로맨스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하 '갯마을 차차차' 공식입장 전문

<갯마을 차차차> 포항 촬영지 방문 관련 당부의 말씀드립니다.

안녕하세요. <갯마을 차차차> 제작진입니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사랑에 감사드리오며,
촬영지 방문과 관련해 한 가지 당부 말씀 올립니다.

극 중 "혜진집, 두식집, 감리집, 초희집"은
저희가 촬영 기간 동안 사유지를 임대해서 촬영한 곳으로,
현재 주인분들께서 거주하고 계신 공간입니다.
좋은 뜻으로 저희 드라마에 힘을 보태주셨는데,
방문객들로 인한 일상생활의 피해를 입고 계신 상황입니다.

위와 같은 이유로 촬영지 방문시, 당해 가옥들 출입은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드라마의 여운을 느끼고 싶으신 분들을 위해 포항시의 배려로
청하시장의 오징어 동상과 사방 기념공원의 배 등은 촬영 후에도 유지될 예정입니다.
다시 한 번, <갯마을 차차차>를 향한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