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홍성기 母 "처음엔 썩 내키지 않아" 고백에 며느리 이현이 눈물 핑 (너는 내운명)

유경상 입력 2021. 09. 28. 05:5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현이가 시모의 말에 눈물 흘리며 고부갈등을 예고했다.

9월 2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예고편에서는 이현이 홍성기 부부의 집으로 찾아온 홍성기 모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말미 예고편에서는 이현이가 “오늘 중요한 손님이 오시니까”라며 요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현이가 말한 중요한 손님은 시어머니, 홍성기의 모친.

도착한 홍성기 모친은 “현이야 힘들면 이야기해”라며 음식을 걱정했고 이현이는 “아니에요, 아주 순조롭게 잘 되고 있어요”라고 답했다. 홍성기는 “오늘 음식에 너무 큰 기대는 하지 마”라고 모친에게 말했다.

이어 홍성기가 “엄마는 맨 처음 현이 만났을 때 마음에 들었어? 어땠어?”라고 질문하자 모친은 “솔직하게 이야기할게. 사실 그렇게 마음에 썩 내키지는 않았다”고 답했고, 이현이가 눈물 흘리는 모습이 더해졌다.

여기에 홍성기 모친이 “현이야, 조금 속상하다”고 말하자 홍성기가 “그런 이야기 안 하면 안 될까?”라며 중재하는 모습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사진=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