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동상이몽2' 이지혜♥문재완, 초음파로 둘째 미니 얼굴 확인 "이제야 믿겨"

박정수 입력 2021. 09. 27. 23:54 수정 2021. 09. 27. 23:54

기사 도구 모음

'동상이몽2' 이지혜가 초음파 검사를 진행했다.

2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이지혜-문재완 부부가 태어날 둘째를 보기 위해 산부인과에서 입체초음파를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다시 들어가 초음파를 진행했고, 미니의 얼굴이 최초 공개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상이몽2' 이지혜가 초음파 검사를 진행했다.

2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이지혜-문재완 부부가 태어날 둘째를 보기 위해 산부인과에서 입체초음파를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부부는 초음파로 '미니'의 머리·몸·다리 등을 보며 상태를 체크했고, 다행히 미니는 건강하게 잘 크고 있었다. 이어 미니의 심장박동 소리를 들었고, 미니의 얼굴을 확인하려고 했다. 하지만 미니가 반대로 있어 얼굴을 확인할 수 없었고, 돌아야 확인할 수 있는 상황. 결국 달달한 음식을 먹으며 미니가 돌 수 있도록 노력했다.

이어 다시 들어가 초음파를 진행했고, 미니의 얼굴이 최초 공개됐다. 이지혜는 "너무 신기하다. 눈물난다"며 "너무 감동이다. 실감이 안 나다가 이제야 믿긴다"고 말했다. 옆모습을 본 이지혜는 "코가 안 낮다. 다행이다. 코가 남편 닮아서 높다. 제가 옛날에 코가 좀 없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는 다양한 분야의 커플들이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남자'와 '여자' 입장에서 바라보고, 운명의 반쪽을 만난다는 것의 의미와 두 사람이 함께 사는 것의 가치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SBS 방송 화면 캡처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