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바퀴 달린 집' 오늘(27일) 종영..이광수 "이 정도면 '런닝맨' 3편 분량"

안윤지 기자 입력 2021. 09. 27. 13:21

기사 도구 모음

'바퀴 달린 집'이 마지막 회를 공개한다.

27일 방송되는 tvN 예능프로그램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에서 배우들의 올림픽을 방불케하는 족구 대결이 펼쳐진다.

올림픽을 방불케하는 족구 대결이 펼쳐지는 것.

'족구계의 김연경'에 등극한 한효주부터 알고 보니 '개발'이었던 강하늘까지 어떤 대결이 펼쳐질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tvN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
'바퀴 달린 집'이 마지막 회를 공개한다.

27일 방송되는 tvN 예능프로그램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에서 배우들의 올림픽을 방불케하는 족구 대결이 펼쳐진다.

지난 방송에서 살벌한 9인분 설거지를 건 라이어 게임을 펼친 9명의 찐친들. 혈투아닌 혈투를 벌인 뒤 옹기종기 모여 앉아 가래떡을 구워 먹으며 "이것도 일일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며 잔잔한 힐링 타임을 예고한다.

하지만 이 마저도 잠시, 또다시 게임이 시작된다. 올림픽을 방불케하는 족구 대결이 펼쳐지는 것. '족구계의 김연경'에 등극한 한효주부터 알고 보니 '개발'이었던 강하늘까지 어떤 대결이 펼쳐질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예능고수' 이광수도 "이 정도면 '런닝맨' 3편 분량이다"라며 동료들의 열정에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 불꽃튀는 간밤의 체육대회를 마치고 취침조와 퇴근조의 아쉬움 가득한 헤어짐의 시간도 그려진다. 행복한 추억을 쌓은 동료들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준비해온 박지환과 선물을 받은 동료들의 진한 감동이 전해질 전망이다.

바달집에서 처음 아침을 맞이한 권상우, 한효주, 강하늘, 이광수, 김기두는 열정 넘쳤던 게임 탓에 쉽게 몸을 일으키지 못했다고. 기상 직후에도 청초한 민낯을 자랑하는 한효주와 데뷔 21년 차 원조 꽃미남배우 권상우의 모닝루틴도 엿볼 수 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