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기욤 패트리 "5년 전 비트코인 구입..지금 70배 됐다" ('라디오쇼')

지민경 입력 2021. 09. 27. 11:31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지민경 기자] 캐나다 출신 방송인 기욤 패트리가 비트코인으로 큰 돈을 벌었다고 밝혔다.

27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기욤 패트리가 출연했다.

최근 주식과 비트코인을 통해 큰 수익을 얻었다고 밝혀 화제를 모은 기욤 패트리는 최근 큰 부를 거머쥔 것이 맞냐는 질문에 "제가 4~5년 전에 비트코인을 사게 됐는데 그 때 가격이 700불이었다. 지금은 한국돈으로 5000만원 정도 된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처음 살 때보다 60~70배 됐다. 그때는 많이 안샀다. 잘 모르니까. 900불 때 많이 샀다. 팔면 50배다. 아직  안 팔았기 때문에 가지고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비트코인을 시작하게 된 계기를 묻자 "처음에 저는 프로게이머 출신이니까 주변 친구들이 포커를 많이 친다. 포커치는 친구들이 비트코인을 사용하더라. 사용하다보니까 편하더라. 친구들이 저한테 추천해서 저도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mk3244@osen.co.kr

[사진] 보이는 라디오 캡처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