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이데일리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노라조, 택배 퍼포먼스 '눈길'

장병호 입력 2021. 09. 26. 17:03

기사 도구 모음

'대세 듀오' 노라조가 전 국민의 고민 해결사로 등극했다.

노라조(조빈·원흠)는 26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새 디지털 싱글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무대를 선보였다.

노라조의 신곡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은 터치 한 번으로 끝나는 현대인들의 쇼핑 문화를 노라조만의 스타일로 표현한 곡이다.

노라조는 다양한 음악 방송과 콘텐츠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활동을 이어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6일 SBS '인기가요' 출연
택배 박스 활용 '업사이클 의상' 선보여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대세 듀오’ 노라조가 전 국민의 고민 해결사로 등극했다.

26일 방송된 SBS ‘인가가요’에 출연한 노라조(사진=SBSB 캡처)
노라조(조빈·원흠)는 26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새 디지털 싱글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무대를 선보였다.

이번 무대에서 노라조는 특유의 스타일링과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조빈은 택배 박스와 운송장 번호를 재활용한 업사이클 의상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노라조의 마이크 스탠드도 택배 박스로 꾸며져 눈길을 끌었다.

퍼포먼스 또한 터치 한 번으로 끝나는 현대인들의 쇼핑 문화를 표현한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의 가사를 직관적으로 표현하며 중독성을 유발했다. 모바일 쇼핑을 하는 모습, 고민에 빠진 모습, 눈에 밟히는 듯 자다 깨서 확인하는 모습 등을 담은 퍼포먼스가 공감대를 형성했다. 원흠은 누워서 노래를 부르는 등 무대를 안방처럼 활용하기도 했다.

노라조의 신곡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은 터치 한 번으로 끝나는 현대인들의 쇼핑 문화를 노라조만의 스타일로 표현한 곡이다. 빠른 템포의 정통 하이 에너지 장르로 노라조의 음악 동반자 프로듀서 dk가 가사를 쓰고 조빈과 첫차맨이 공동 작곡을 맡았다.

노라조는 다양한 음악 방송과 콘텐츠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활동을 이어간다.

장병호 (solanin@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