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신사와 아가씨' 안우연♥윤진이 동침, 클럽 첫 만남에 연인됐다 [결정적장면]

유경상 입력 2021. 09. 26. 06:0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안우연 윤진이가 초고속 로맨스를 펼쳤다.

9월 25일 첫방송 된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1회(극본 김사경/연출 신창석)에서 박대범(안우연 분)과 이세련(윤진이 분)의 클럽 첫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대범은 모친 차연실(오현경 분)과 함께 집 전세금을 날린 사실이 들통 나며 집안 불화를 만들자 마지못해 집을 나왔다. 이어 박대범은 친구와 함께 클럽에 갔다가 이세련과 처음 만났다.

박대범과 이세련은 첫눈에 서로에게 반했고 키스했다. 다음 날 아침 박대범은 잠에서 깨어나 이세련을 보고 “아가 꽃사슴 같네. 베이비”라고 말하며 초고속 로맨스를 펼쳤다.

이세련이 “자기 금방 나한테 아가 꽃사슴이라고 했어?”라고 묻자 박대범은 “응. 넌 오늘부터 나한테 꽃사슴 베이비야”라고 답하며 닭살 애정행각했다.

이영국(지현우 분)의 동생 이세련과 박단단(이세희 분)의 의붓오빠 박대범이 연인이 되며 갈등을 예고했다. (사진=KBS 2TV ‘신사와 아가씨’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