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전참시' 김남길, 배우 이수경 매니저로 깜짝 등장

박새롬 입력 2021. 09. 25. 23:36 수정 2021. 09. 25. 23:41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우 김남길이 배우 이수경의 일일 매니저로 등장해 놀라움을 안겼다.

25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공개 코미디계의 '산 역사' 개그맨 박성호, 백상예술대상 최연소 조연상을 받은 배우 이수경이 오늘의 참견인으로 등장했다.

이수경은 '대배우들이 칭찬하는 여배우'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이수경은 최근 "배우 박정민이 '당차게 연기하는 배우'라고 했던 게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꼽았다. 또 "이하늬도 내게 '주고받는 에너지가 크다'고 칭찬했다"고 말했다.

이영자가 "그럼 최민식은 뭐라고 칭찬했냐"고 묻자, 이수경은 "잚 먹는다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우 이수경과 일상을 함께하는 매니저는 반전의 인물이었다. 바로 배우 김남길이었던 것. 김남길은 이수경의 소속사 대표이자, 그녀의 매니저를 자처하고 있었다.

김남길은 "수경 배우 영화가 개봉하기도 하고 힘을 실어주고 싶어 이벤트 형식으로 일일 매니저를 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김남길은 "이수경이 카메라 앞에서 연기할 때는 진짜로 공격적이고 무서울 게 하나 없어 보이는데, 그 외적인 활동을 할 때는 많이 낯설어하고 어색해한다"며 "그 부분들을 좀더 편안하게 적응해가는 과정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