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포츠한국

'갯마을차차차' 김선호, 신민아 父에 "남자친구다" 거짓말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입력 2021. 09. 25. 23:33

기사 도구 모음

김선호가 신민아의 아버지에게 자신을 남자친구라 소개했다.

2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차차차'에서는 윤혜진(신민아)의 아버지에게 거짓말을 하는 홍두식(김선호)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공진에는 윤혜진의 아버지가 갑자기 찾아왔고, 윤혜진의 집에서 샤워기를 고치고 있던 홍두식과 마주치게 됐다.

이에 윤혜진의 아버지는 "자네가 홍반장이지?"라며 악수를 청했고, 손을 세게 잡은채 놓아주지 않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선호가 신민아의 아버지에게 자신을 남자친구라 소개했다.

2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차차차'에서는 윤혜진(신민아)의 아버지에게 거짓말을 하는 홍두식(김선호)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공진에는 윤혜진의 아버지가 갑자기 찾아왔고, 윤혜진의 집에서 샤워기를 고치고 있던 홍두식과 마주치게 됐다.

이에 윤혜진의 아버지는 "자네가 홍반장이지?"라며 악수를 청했고, 손을 세게 잡은채 놓아주지 않았다.

그러면서 "딸이랑 어떤 사이냐. 내 듣자 하니 둘이 하룻밤을 같이 보냈다던데"라고 추궁했고, 홍두식은 "혜진이 남자친구다"라고 거짓말을 하는 모습으로 추후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했다.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