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타뉴스

'신사와 아가씨' 이세희, 오토바이 사고 당할뻔한 이종원에 오열 "방금 죽을뻔 했어"[별별TV]

이종환 기자 입력 2021. 09. 25. 20:54

기사 도구 모음

'신사와 아가씨'에서 배우 이세희가 이종원의 사고 장면을 목격했다.

25일 오후 첫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에서는 박단단(이세희 분)이 박수철(이종원 분)의 오토바이 사고를 목격한 장면이 그려졌다.

버스를 타고 돌아가던 중 오토바이가 버스에 치일 뻔한 장면을 목격했다.

박수철은 전세금 대출금을 갚으려 했다고 말했고, 박단단은 "당장 일 그만둬"라고 눈물을 보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종환 기자]
/사진=KBS 2TV '신사와 아가씨' 방송화면 캡쳐
'신사와 아가씨'에서 배우 이세희가 이종원의 사고 장면을 목격했다.

25일 오후 첫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에서는 박단단(이세희 분)이 박수철(이종원 분)의 오토바이 사고를 목격한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박단단은 학원 강사는 물론, 화장품 상점 직원 등 여러 알바를 하는 모습으로 등장했다. 버스를 타고 돌아가던 중 오토바이가 버스에 치일 뻔한 장면을 목격했다.

그런데 헬멧을 벗고 난 얼굴은 박수철이었다. 박단단은 버스에서 곧장 내려 "아빠 여기에서 뭐해? 아빠 방금 죽을 뻔했잖아"라며 오열했다. 박수철은 전세금 대출금을 갚으려 했다고 말했고, 박단단은 "당장 일 그만둬"라고 눈물을 보였다.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