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강호동 "윤아 '아는 형님' 섭외부장, 조정석·박정민도 섭외"

공미나 기자 입력 2021. 09. 25. 20:14 수정 2021. 09. 25. 23:50

기사 도구 모음

강호동이 '아는 형님'을 위해 힘쓰는 임윤아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영화 '기적'의 주연배우 박정민과 임윤아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강호동은 "서장훈이 반장, 내가 학습부장, 경훈이가 미화부장이라면 윤아는 '아는 형님'의 섭외부장이다. 주변 배우한테 같이 '아는 형님' 나가자고 설득한다고 하더라"라며 반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강호동이 '아는 형님'을 위해 힘쓰는 임윤아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영화 '기적'의 주연배우 박정민과 임윤아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강호동은 윤아의 등장에 "우리 윤아"라며 반겼다. 강호동은 "서장훈이 반장, 내가 학습부장, 경훈이가 미화부장이라면 윤아는 '아는 형님'의 섭외부장이다. 주변 배우한테 같이 '아는 형님' 나가자고 설득한다고 하더라"라며 반겼다.

윤아는 "조정석, 소녀시대, 이번엔 박정민까지 '아는 형님'은 꼭 나가야 한다고 설득해서 왔다"고 설명했다. 박정민은 "오늘 촬영이 있었는데 그것도 빼고 왔다"고 덧붙였다.

김이어 희철은 "설마 영화 홍보 때문에 왔냐"고 물었고 박정민은 "그렇다", 윤아는 "아니다"라고 답변이 갈려 웃음을 자아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