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텐아시아

에이티즈 산X우영, "피오 선배, 무대에서 겸손하지 마라".. 허세조언 폭로('놀라운 토요일')

신지원 입력 2021. 09. 25. 20:04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놀라운 토요일'(사진=방송 화면 캡처)

에이티즈 산과 우영이 피오의 허세 조언을 폭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그룹 에이티즈(ATEEZ) 산과 우영이 출연해 퀴즈에 도전했다.

이날 MC 붐은 "평소 피오가 조언을 많이 해줬다고?"라고 물었고 이에 산과 우영은 "데뷔 쇼케이스 때 '무대 밑에서는 겸손해야 한다. 하지만 무대 위에서는 무대를 찢어야한다'라고 조언했다"라고 답했다.

피오의 허세 멍언에 도레미와 피오는 빵 터졌고, MC 붐은 "피오가 에이티즈 멤버들에게 '대기실에서는 겸손하고 무대에서는 절대 겸손하지 마라. 가수답게 무대를 부수고 찢어버려라'라고 말했다더라"라고 부연설명을 했다.

민망함에 숨는 피오에게 도레미들은 "선배로서 보여주기 바란다"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 산은 "제가 뒷북귀인데 말을 잘 못 알아듣는다. 하지만 노래는 자신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놀토 공식 버퍼링 귀 김동현은 "(산이랑) 나랑 느낌이 비슷하다"라고 무리수를 둬 폭소를 안겼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