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천하의 정호영 셰프도 쩔쩔맨 VVIP는? 전현무 "담판 지으러 왔네"(당나귀 귀)

하수정 입력 2021. 09. 25. 17:00

기사 도구 모음

정호영 셰프를 순한 양으로 만든 VVIP 손님은 누구일까.

9월 26일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특별한 손님들의 방문에 진땀 흘리는 일식 보스 정호영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정호영을 초긴장시킨 특별한 손님의 정체는 26일 오후 5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하수정 기자] 정호영 셰프를 순한 양으로 만든 VVIP 손님은 누구일까.

9월 26일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특별한 손님들의 방문에 진땀 흘리는 일식 보스 정호영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정호영 셰프의 가게에는 반가운 후배 셰프들이 찾아왔다. MC 전현무가 한눈에 알아본 이들은 바로 일식계의 대세 셰프인 경력 21년 차 김건과 17년 차 장호준.

각자 여러 개의 매장들을 운영하고 있는 오너 셰프이기도 한 이들은 정호영에게 코로나19로 인한 고충을 털어놓으며 함께 공감했다.

이런 가운데 후배 셰프들로부터 구하기 힘든 귀한 제철 식재료를 선물 받고 요리사의 본능이 발동한 정호영은 "5분이면 된다"고 큰소리치며 즉석 요리에 도전했다는데.

메뉴에도 없는 요리에 도전한 정호영의 신 메뉴를 본 출연진들은 연신 "맛있겠다"를 연발해 과연 정호영이 만든 요리가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마감 시간 무렵 찾아온 손님을 보고 깜짝 놀란 정호영은 90도 폴더 인사는 기본, 완도에서 낚시로 잡은 붉바리와 10kg 대문어 등 고급 식재료를 아낌없이 사용한 최고의 음식으로 극진하게 대접하는 등 쩔쩔매는 모습을 보였고, 영상을 보던 전현무는 "오늘 담판을 지으러 오신 것 같다"고 했다.

여기에 더해 김숙은 "(정호영이)상대도 안 되는 것 같다"고 말해 카리스마 보스를 순한 양으로 만들어 버린 손님은 대체 누구일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정호영을 초긴장시킨 특별한 손님의 정체는 26일 오후 5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