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이데일리

박정민 "난 임윤아 성덕.. 소녀시대 광팬"

윤기백 입력 2021. 09. 25. 11:15

기사 도구 모음

배우 박정민이 임윤아의 '찐팬'이라고 밝혔다.

25일 방송되는 JTBC 예능 '아는 형님'에 믿고 보는 연기력으로 사랑받는 두 배우 임윤아와 박정민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특히 평소 예능프로그램에서 만나기 힘들었던 박정민은 녹화 내내 센스있는 입담으로 형님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이성민이 임윤아의 연기를 칭찬한 이유는 25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JTBC)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배우 박정민이 임윤아의 ‘찐팬’이라고 밝혔다.

25일 방송되는 JTBC 예능 ‘아는 형님’에 믿고 보는 연기력으로 사랑받는 두 배우 임윤아와 박정민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두 사람은 현재 함께 출연한 영화 ‘기적’으로 극장가에서 뜨거운 찬사를 받고 있다.

형님학교에 찾아온 두 사람은 넘치는 예능감으로 형님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평소 예능프로그램에서 만나기 힘들었던 박정민은 녹화 내내 센스있는 입담으로 형님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이날 박정민은 본인이 ‘소녀시대의 광팬’이었던 사실과 함께 ‘성덕(성공한 덕후)’임을 고백했다. 이어 “군대에 있을 때 TV에 소녀시대만 나오면 막사가 흔들렸다. 우리 부대 기상음은 나팔소리가 아닌 소녀시대 노래였다”며 파트너 임윤아에 대한 깊은 팬심을 표했다.

또한 박정민은 ‘기적’ 촬영 뒷이야기를 전하며 “이성민 선배님이 윤아 연기를 극찬했다”고 전했다.

이성민이 임윤아의 연기를 칭찬한 이유는 25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기백 (giback@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