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차클' 리아킴 "세계대회 1등 후 3일 행복, 이후 고통 찾아왔다"

이민지 입력 2021. 09. 25. 11:00

기사 도구 모음

글로벌 안무가 리아킴의 속내가 공개된다.

9월 26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인생수업'에서는 두 번째 인생지기로 글로벌 안무가 리아킴이 출연한다.

댄서로서 세계 최고의 자리에 오른 뒤 안무가로 변신, 선미의 '24시간 모자라' '가시나', 마마무의 'HIP' '딩가딩가', 트와이스의 'TT' 등 수많은 히트 안무를 창작한 리아킴은 멈추지 않고 달려왔던 지난 인생이야기를 공유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글로벌 안무가 리아킴의 속내가 공개된다.

9월 26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인생수업’에서는 두 번째 인생지기로 글로벌 안무가 리아킴이 출연한다.

댄서로서 세계 최고의 자리에 오른 뒤 안무가로 변신, 선미의 ‘24시간 모자라’ ‘가시나’, 마마무의 ‘HIP’ ‘딩가딩가’, 트와이스의 ‘TT’ 등 수많은 히트 안무를 창작한 리아킴은 멈추지 않고 달려왔던 지난 인생이야기를 공유할 예정이다. 특별 학생으로 에이핑크 남주, 아스트로 문빈이 출연해 풍성한 이야기를 더하는 것은 물론, 스페셜 댄스 무대로 볼거리를 더한다.

늘 화려한 삶을 살았을 것 같은 리아킴은 자신에게도 ‘고통의 순간’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잦은 전학으로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고 괴롭힘까지 당했던 학창시절도 있었지만, 고통스러운 순간은 세계 최고가 된 뒤에도 찾아왔다고 한다.

전 세계 스트릿댄서들이 모인 대회에서 당당히 1등을 차지했지만 그 행복이 지속된 것은 단 3일. 세계 챔피언이 되었음에도 ‘1등을 놓치면 안 된다’라는 생각으로 그렇게 좋아했던 춤을 진심으로 즐길 수도 없게 된 것이다. 결국 “바닥을 치고 나서야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한 리아킴의 꿈과 슬럼프, 감동 스토리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춤으로 세상에 선한 영향을 미치겠다’는 리아킴의 꿈은 현재진행형이다. 멈추지 않고 도전하는 리아킴이 최근 빠진 주제는 AI와 외계인이라고 하는데, 그녀가 보여줄 다음 행보에 관한 이야기는 26일 오후 6시 40분 JTBC ‘차이나는 클라스-인생수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