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이데일리

넷플릭스, 'D.P.' 속 편의점 로고 수정키로

윤기백 입력 2021. 09. 25. 10:37

기사 도구 모음

넷플릭스가 오리지널 드라마 'D.P.' 속 편의점 장면에서 세븐일레븐의 로고를 수정한다.

넷플릭스 측은 25일 "세븐일레븐과의 협의에 따라 5화에서 노출된 해당 브랜드의 로고를 CG로 편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편의점 세븐일레븐을 운영하는 코리아세븐은 'D.P.'에 등장한 편의점 장면이 브랜드 이미지를 훼손한다고 지적하며 넷플릭스와 제작사에 해당 장면의 수정 및 편집을 요구했다.

그 과정에서 세븐일레븐 로고가 사용돼 논란이 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넷플릭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넷플릭스가 오리지널 드라마 ‘D.P.’ 속 편의점 장면에서 세븐일레븐의 로고를 수정한다.

넷플릭스 측은 25일 “세븐일레븐과의 협의에 따라 5화에서 노출된 해당 브랜드의 로고를 CG로 편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편의점 세븐일레븐을 운영하는 코리아세븐은 ‘D.P.’에 등장한 편의점 장면이 브랜드 이미지를 훼손한다고 지적하며 넷플릭스와 제작사에 해당 장면의 수정 및 편집을 요구했다.

이 장면은 극 중 군대 내 가혹행위 가해자로 등장하는 황장수(신승호)가 전역한 뒤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하는 장면으로, 황장수가 유통기한이 지난 상품을 진열대에서 치우자 점주가 화를 내는 모습을 그렸다. 그 과정에서 세븐일레븐 로고가 사용돼 논란이 됐다.

윤기백 (giback@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