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기안84 "왕따 아냐, 부귀영화 누리며 잘 살고 있다" (나 혼자 산다)

원민순 입력 2021. 09. 24. 23:35

기사 도구 모음

기안84가 왕따 논란을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왕따 논란을 언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전현무와 박나래는 지난주 방송 이후 '무무상회' 예고편이 나간 것을 두고 "반응이 보름달처럼 꽉 찼다"고 입을 모으며 기안84의 왕따논란 얘기를 꺼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기안84가 왕따 논란을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왕따 논란을 언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전현무와 박나래는 지난주 방송 이후 '무무상회' 예고편이 나간 것을 두고 "반응이 보름달처럼 꽉 찼다"고 입을 모으며 기안84의 왕따논란 얘기를 꺼냈다.

기안84는 "저는 아직도 참 의문인게 제가 아는 현무 형은 참 좋은 사람이다. 좋은 일도 많이 하시고 사람도 스마트 하고 나이스한데 형님도 참 욕을 많이 드시게 되는 것 같아서"라고 말문을 열었다.

전현무는 "추석이 끝나자마자 덕담이 이어진다"고 말하며 웃었다. 기안84는 "이거 어떻게 얘기해야 돼"라고 난감해 하다가 "저는 왕따도 아니고 잘 살고 있다. 부귀영화를 누리면서 잘 살고 있다. '나 혼자 산다'가 앞으로 잘 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사진=MBC 방송화면

원민순 기자 wonder@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