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타뉴스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안보현 "귀엽다" 돌직구에 '심쿵'[별별TV]

한해선 기자 입력 2021. 09. 24. 23:33 수정 2021. 09. 25. 00:13

기사 도구 모음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이 안보현과 달달해 지려다가 짜게 식었다.

24일 방송된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에서는 김유미(김고은 분)가 구웅(안보현 분)가 소개팅 첫 만남을 가졌다.

그러나 순간 유미는 히스테리 세포의 지배를 받아 우기에게 차인 자신의 처지를 상기하며 속도 없이 구웅과 달달해진 자신의 모습을 비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티빙 '유미의 세포들' 방송 캡처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이 안보현과 달달해 지려다가 짜게 식었다.

24일 방송된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에서는 김유미(김고은 분)가 구웅(안보현 분)가 소개팅 첫 만남을 가졌다.

유미와 구웅은 소개팅을 갖고 저녁 식사를 했다. 구웅이 썰렁한 농담으로 인사를 한 것과 달리, 유미를 위해 앞치마를 가져다 준 것에 유미는 섬세하다며 호감을 갖기 시작했다. 유미는 구웅의 후줄근한 차림도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꾸안꾸 패션'으로 보게 됐다.

두 사람은 저녁 식사를 마친 후 개구리 축제까지 함께 가며 꽤 달달한 첫 만남을 가졌다. 유미가 구웅과 함께한 사진을 SNS에 올리자 이를 본 루비(이유비 분)가 구웅에게 전화해 우기(최민호 분)가 두 사람의 소개팅 주선을 한 걸 알게 됐다.

전화를 끊은 구웅은 루비가 이상한 사람 같다며 "귀여운 건 유미 씨 같은 사람을 귀엽다고 하죠"라고 솔직한 돌직구를 날렸고, 유미는 그 모습에 서서히 반했다.

유미는 "아부라도 좋네요. 귀엽다는 말 오랜만에 들었네요"라며 웃었고 구웅은 "진실을 말한 건데"라고 했다. 그러나 순간 유미는 히스테리 세포의 지배를 받아 우기에게 차인 자신의 처지를 상기하며 속도 없이 구웅과 달달해진 자신의 모습을 비관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