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텐아시아

정원영, "장래희망은 정상훈" 요리솜씨게 감탄..정상훈 "10년 만에 자가 마련해"('신상출시 편스토랑')

신지원 입력 2021. 09. 24. 22:54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사진=방송 화면 캡처)

'편스토랑' 정원영이 정상훈을 워너비로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KBS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정상훈이 와이프가 친정 간 사이를 틈타 지인들을 초대해 조촐한 집들이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상훈은 정원영과 백주희, 이창용 등 찐친들을 초대해 낙곱새와 된장소스 샤브샤브, 통삼겹 등 다채로운 요리를 선보였다. 식사를 즐기던 이창용은 "자가냐?"라고 갑작스럽게 물었고 정상훈은 "10년만에 와이프랑 나랑 노력해서 마련했다"고 말하며 뿌듯해했다.

이에 정원영은 "내 장래희망은 정상훈이다"라며 정상훈을 워너비로 언급했다. 된장소스 샤브샤브를 맛 본 백주희는 "진짜 상훈이는 성격도 좋아, 요리도 잘해, 노래도 그럭저럭"이라며 칭찬하며 "캠핑 요리로도 딱 인 것 같다. 아이들도 좋아할 메뉴다"라며 정상훈의 요리 솜씨에 감탄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