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안보현, '식스센스2' 최종 게스트로 예리한 활약.. 가짜 'S' 반전으로 대미 장식! [Oh!쎈 종합]

김예솔 입력 2021. 09. 24. 22:53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안보현이 '식스센스2'의 최종 게스트로 활약했다.

24일에 방송된 tvN '식스센스2'에서는 안보현이 최종 게스트로 등장한 가운데 제작진이 준비한 반전 가짜가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가짜 'S' 최종선택을 앞두고 고민에 빠졌다.

제작진은 "시작할 때 'S'중에 가짜가 있다고 이야기했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예솔 기자] 배우 안보현이 '식스센스2'의 최종 게스트로 활약했다. 

24일에 방송된 tvN '식스센스2'에서는 안보현이 최종 게스트로 등장한 가운데 제작진이 준비한 반전 가짜가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식센이들은 가짜 'S'를 찾기 위해 마지막으로 18살 딸과 48살 동안 엄마의 하우스를 방문했다. 오나라는 모녀의 물건들을 보며 "원래 동안들은 관리를 안 해도 동안이다"라고 의심했다. 이날 모녀는 놀라운 비주얼을 자랑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48세 엄마는 "원래 동안이 아니라 철저하게 자기 관리로 만들어진 동안이다. 10년 동안 영양제를 챙겨먹고 집에서는 매일 운동을 하고 있다"라며 "젊은 친구들과 소통하니까 더 젊은 느낌이 드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SNS에서 뵌 것 같다"라고 말했다. 오나라는 "그게 이 분들이 아닐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저 영상을 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안보현은 "혹시 뉴스에서 보신 거 아니냐"라고 물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48세 엄마는 "코로나가 생기니까 집에서 둘이 할 일이 없더라. 정말 생각 없이 갑자기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엄마는 "내가 30대때는 좀 40대 같았다"라고 말했다. 이미주는 "예전에 노안이었던 사람들이 동안이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제시는 "내가 그랬다. 내가 어렸을 때 애 늙은이였다"라고 말했다. 

48세 엄마는 "예전에 아이를 낳고 옷을 사러 갔다. 근데 그 옷가게 점원이 여기에 나는 입을 옷이 없다고 하더라. 그 말에 상처를 받고 관리를 시작했다"라며 "딸이랑 홍대에 놀러간 적이 있는데 누가 남자친구 있냐고 물어보더라"라고 말했다. 

오나라는 "두 분 귀를 한 번 보여달라"라고 부탁했고 모녀는 똑같은 귀를 보여줘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어 48세 엄마는 동안 비결로 단백질전을 공개했다. 엄마는 "내가 사용하던 팬이 아니라서 좀 탔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단백질전을 권하는 모녀를 보며 "두 분은 왜 안 드시는지 궁금하다"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식센이들은 자신의 띠를 정확하게 맞히지 못하는 48세 엄마를 보며 의심을 품기 시작했다. 

제시는 마지막 예측 전 "나 오늘도 맞힐 수 있을 것 같다. 오늘까지 하면 나 올킬이다"라고 소리쳤다. 하지만 가짜 'S' 최종선택을 앞두고 고민에 빠졌다. 

제시는 "너무 헷갈린다. 하지만 확실한 건 푸드트럭이다. 내가 워터밤에서 항상 비키니를 입었다"라고 말했다. 제시는 푸드트럭과 다이어터를 선택했다. 유재석, 오나라, 안보현은 그림과 푸드트럭을 가짜로 지목했다. 이미주, 전소민, 제시는 다이어터와 푸드트럭을 가짜로 선택했다. 이상엽은 동안미녀와 그림을 가짜로 최종선택했다. 

최종적으로 '-70kg 다이어터'는 진짜로 밝혀졌다. 이로서 전소민, 제시, 전소민이 탈락했다. 올킬에 실패한 제시는 "저 이만 가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서 '투머치버거 푸드트럭'은 가짜로 판명났다. 이상엽이 탈락했다. '투머치버거 푸드트럭'은 제작진이 제작한 푸드트럭이었다. 푸드트럭의 사장은 '쇼 미 더 머니'의 성우인 만능 아티스트 케이준이었다.  

18살 딸, 48살 엄마 동안미녀도 진짜로 판정됐다. 하지만 세 개의 액자 그림은 진짜 그림이었다. 식센이들은 예측했던 것들이 모두 진짜로 나오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제작진은 "시작할 때 'S'중에 가짜가 있다고 이야기했다"라고 말했다. 알고보니 점심식사로 먹었던 무인카페에도 'S'가 숨겨져 있던 것. 무인카페는 제작진이 만든 가짜였다. 
/hoisoly@osen.co.kr
[사진 : tvN '식스센스2' 방송캡쳐]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